용신동 희망복지위 가전제품 후원
생계 곤란 저소득 가구. 냉장고·가스레인지 전달
용신동 희망복지위원회(위원장 이재기)는 지난달 30일 관내 저소득 가구에 가전제품(냉장고, 가스레인지)을 전달했다.
이번에 가전제품을 받은 가구는 지하방 거주 중인 대상자로 생계가 곤란해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를 신청한 가구이다.
수급자가 결정되기 전 열악한 생활환경으로 어려움을 겪던 찰나, 이 가구의 열악한 상황을 보다 못한 통장과 이웃에서 도움을 요청했고, 희망복지위원회는 함께 문제를 해결하기로 했다.
더불어 가장 큰 문제는 필수 가전제품(냉장고, 가스레인지)이 없는 점이었는데, 이에 희망복지위원회에서는 통 큰 후원을 결정했다.
이재기 희망복지위원장은 직접 발품을 팔아 필수 가전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었으며, 직접 대상자의 집에 방문해 가전제품 전달 및 설치를 함께 했다.
아울러 이재기 위원장은 "수혜를 입은 대상자의 표정이 달라진 것을 보며, 환경의 작은 변화로 희망을 줄 수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고, 나눔의 기쁨에 대해서도 생각할 수 있게 됐다"라며 소회를 밝혔다.
이에 수혜를 입은 신 모씨는 "주변의 관심과 도움으로 깨끗한 거주환경과 큰 선물을 받게 되어 감사하며, 이보다 큰 선물은 없다"며 고마워했다.
한편 설재덕 용신동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에도 꾸준히 나눔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용신동 희망복지위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후원을 통해 관내 나눔문화가 확산되고, 저소득계층이 더욱 안전하고, 살기 좋은 동네가 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