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신문 창간 3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장경태 국회의원
이전 / 다음
안녕하십니까? 동대문구 주민 여러분, 더불어민주당 동대문을 국회의원 장경태입니다.
구정과 의회소식, 지역사회소식, 정치, 경제, 사회 등 전반적인 정보 전달을 통한 구민의 알권리 충족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창간된 동대문신문사가 구민의 사랑으로 33주년을 맞이했습니다.
한결같이 정론직필에 사명을 다해 오신 동대문신문사의 모든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와 열정에 깊은 존경을 표합니다.
감염병 팬데믹, 기후위기, 불평등 등의 복합적 위기로 인한 대전환의 시기에 그 어느 때보다 언론의 공정하고 명확한 정보제공의 역할이 더욱 강조되는 시기입니다.
그동안 동대문신문사는 일선에서 사회의 부조리를 감시하고, 소외된 계층의 목소리에 더욱 귀기울여 왔던 자랑스런 역사와 전통이 있습니다. 진실의 목소리를 더 듣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온 결과, 동대문신문사는 독자들의 신뢰를 쌓아왔습니다.
불신이 만연해진 불공정한 사회 속에서 동대문신문사는 날카로운 취재와 보도로 부패와 권력에 맞서왔고, 주류가 아닌 지역의 작은 목소리에도 관심을 기울이며 구민들이 신뢰하는 언론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저널리즘의 기본과 취재윤리를 지켜온 동대문신문사의 걸음에 38만 동대문구민을 대신하여 성원과 격려를 전합니다.
동대문신문사의 올바른 소리와 건전한 비판은 우리 동대문구가 열어나갈 미래에도 커다란 힘이 되어줄 것입니다.
앞으로도 독자들이 세상을 올바르고 정확한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지역 발전을 위한 발걸음을 계속 함께해주시길 기대합니다.
정의롭고 건강한 사회 구현에 앞장서는 귀사의 원칙과 철학을 응원하며, 동대문신문사의 무한한 발전과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장경태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동대문을)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