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앞두고, 전통시장 화재예방 총력
소방서, 주민센터 등 관계기관과 합동 캠페인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 화재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해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4일과 6일 양일간 오전 10시, 오후 2시에 관내 14개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2022년 화재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앞서 청량리 전통시장 일대에서는 지난 2020년, 2021년 연이어 발생한 화재로 많은 점포 및 상품이 전소돼 상인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이에 구는 전통시장에서 더 이상의 화재 피해가 없도록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
이번 캠페인은 동대문소방서, 구 안전재난과, 경제진흥과, 해당 동 주민센터가 합동으로 진행하며, 캠페인을 통해 화재 취약 점포에 대한 화재예방 계도를 진행하고 점포주를 대상으로 안전 관련 의견도 수렴한다.
아울러 4일 10시에는 청량리수산시장, 경동시장, 경동광성상가, 14시에는 청량리종합시장, 청량리농수산물시장, 청량리종합도매시장, 청량리청과물시장 동서시장, 청량리전통시장, 6일 오전에는 회기시장, 이경재래시장, 오후에는 답십리현대시장, 답십리시장, 전농로터리시장에서 캠페인이 각각 진행됐다.
한편 구 관계자는 "지난달 19일 청량리농수산물시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상품을 보관한 점포와 창고, 인접한 주택 등 18개소가 불에 타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우리 구는 전통시장에서 다시 화재 피해가 발생하는 일이 없도록 캠페인을 진행하여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구민들이 안전하게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화재 예방을 위해 앞장서고, 청량리농수산물시장 화재 피해 점포의 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동대문구 관계자와 동대문소방서 관계자가 청량리수산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을 대상으로 화재예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