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부터 '서울런' 신규가입 재개
기존 회원들 겨울방학 위해 예·복습 온라인 강의
교육사다리 복원을 위한 '서울런' 관련 새해 예산이 133억원으로 확정됨에 따라 서울시는 '서울런' 신규가입을 새 학기를 앞둔 2월 중순 재개한다.
구체적인 회원가입 재개 일정 등 세부 내용은 추후 '서울런' 홈페이지(https://slearn.seoul.go.kr)를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소득기준(기초생활수급자 및 중위소득 50% 이하 차상위계층)에 부합하는 청소년, 학교 밖·다문화가족 청소년, 법정 한부모가정, 북한이탈주민 가운데 2021년 회원가입을 하지 않은 초·중·고교생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기존 '서울런' 회원들을 위해서는 겨울방학 기간인 1~2월을 새 학년을 준비하는 기간으로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각 사이트별로 예습·복습 온라인 강의를 새롭게 제공하고 있다. '서울런'은 무너진 교육 사다리를 복원해 계층 간 학습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작년 8월 학습자원에 접근이 어려운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우선적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회원가입만 하면 선호도 높은 8개 학습사이트 중 하나를 선택하여 듣고 싶은 강의를 무료로 무제한 들을 수 있고, '1:1 멘토링 서비스'를 통해 학습관리부터 진로상담까지 종합적인 학습지원도 받을 수 있다.
또한, 시는 '서울런' 회원이 아니더라도 이용할 수 있는 최신 입시·학습 자체 콘텐츠도 서비스에 들어갔다. 로그인 없이 누구나 볼 수 있는 오픈콘텐츠다.
우선, 수능을 마친 수험생들과 새해 수능을 준비하는 예비 수험생을 위해 '2022년도~2023년도 정시(입시)자료집'을 제공한다. 전·현직 교사가 참여해 제작한 '서울런'만의 자체 콘텐츠다. 2023년도 대입전형 일정과 주요 특징, 고른기회 특별전형, 전문대학 유망학과 정보 등 입시 준비생이 알아야 할 유용한 정보를 총망라했다. '서울런' 사이트에서 누구나 내려받을 수 있다.
전 서울대 입학사정관을 지낸 교육전문가 진동섭 샘의 '찐 공부법 특강', 진로를 고민하는 10대를 위한 '진로코칭' 등은 초·중·고교생 누구에게나 유익한 오픈강의로 주목할 만하다.
'찐 공부법 특강'은 초·중·고교생을 위한 총 15개 강의로 구성돼 있다. ▲공부를 잘하는 방법 ▲우등생의 환경 정리법 ▲공부 계획 세우는 법 ▲공부 100% 완성법 등 다양한 공부 비법을 다룬다.
'진로코칭-하고 싶은 것을 모르는 J에게'는 총 8개 강의로 이뤄져 있다. ▲한국직업사전 살펴보기 ▲N잡러가 되기 위한 필수 조건 ▲중학생과 고등학생을 위한 진로·진학 정보 등이 담겨 있다.
서울시는 새해에도 저소득층 초·중·고교생, 학교 밖 청소년, 다문화가정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민간 교육업체의 인강 콘텐츠를 제공하고 멘토링을 이어나간다.
공부법·진로설계는 물론 교양까지 시가 자체적으로 제작한 특화된 콘텐츠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더불어, 메타버스 입시설명회 같이 디지털 방식을 활용한 에듀테크(edu+tech) 기반의 콘텐츠도 계획 중이다.
한편 이대현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임인년 새해에는 '서울런' 사업이 우리 학생들한테 한층 더 도움되는 서비스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며, "지난해 '서울런' 시범사업을 진행하면서 쌓은 경험들을 토대로 청소년들에게 자신감과 꿈을 심어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앞으로 더욱 다양해질 '서울런' 콘텐츠와 서비스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