區, 2022년 교육경비보조금 80억원 확정
전년 대비 9억 증액, 능동적 인재 양성 투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교육경비보조금을 지난해 보다 9억원 증액한 80억원으로 확정해 2022년에도 미래사회 인재 양성을 위한 투자를 이어간다.
구는 어려워진 재정 여건 속에서도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80억원의 교육경비보조금을 편성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상위권을 차지했다.
교육경비보조금은 학력신장 등 공교육 내실화를 위한 프로그램 지원, 코로나19 등 불확실한 환경에서 미래사회에 걸맞은 능동적인 인재 양성을 위한 미래 핵심 역량 교육을 위해서 사용될 계획이며 더 나아가 기후변화, 환경오염 등 세계적 위기에 대응해 지속 가능한 사회 조성을 위한 미래 환경 생태 교육 등에도 적극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올해부터 유치원까지 확대된 친환경 급식 지원을 위해 52억 9,800만원이 편성됐으며, 초·중·고등학교 입학준비금을 위해 4억 1,400만원, 고등학교 전 학년 무상교육을 위해 편성된 3억원 등 관내 학생들이 차별과 소외 없이 다 함께 배우고 성장하는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년도 대비 8억 1,800만원의 예산을 확대했다.
아울러 유치원 및 초·중·고등학교로 지원되는 세부적인 사항은 올해 동대문구 교육경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통해 결정될 예정이다.
한편 구 관계자는 "아이 키우기 좋은, 공부하기 편한 동대문구를 만들고자 교육경비 보조금을 작년보다 9억원 증액해 80억원으로 편성했다"며, "올해도 관내 학생들이 차별 없이 수준 높은 공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