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서울시 안전상' 후보 추천 접수
내달 31일까지 접수, 공적 심사 거쳐 올해 총 7건 시상
서울시는 '2021 서울시 안전상' 수상 후보자를 7월 16일부터 8월 31일까지 추천받는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서울시 안전상'은 생활 속 곳곳에서 보이지 않게 시민 안전을 위해 애쓰는 시민들을 발굴해 매년 시상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총 45건을 시상했다.
추천대상은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한 개인, 단체로 공고일 기준 서울시에서 3년 이상 계속하여 거주하거나, 서울 거주자가 아니더라도 근무지가 서울지역이면 가능하다.
후보자 추천은 개인, 행정기관 또는 비영리법인 및 민간단체 등이 할 수 있으며, 개인이 추천할 경우에는 10명 이상의 추천 서명이 필요하다. 추천서 및 공적조서 등 추천서류 양식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서울소식 → 고시·공고 → 2021년 서울특별시 안전상 후보자 추천 공고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추천서류 제출은 이메일, 우편, 방문 접수 등을 통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안전지원과(☎2133-8534)로 문의하면 된다.
아울러 접수된 수상 후보자는 현장실사 및 공적 사실 조사를 거쳐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공적심사위원회의 공정한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자를 결정하게 되며, 상패 등은 10월 중 개별 발송할 예정이다.
한편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생활 속 곳곳에서 시민 안전을 위해 애쓰고 있는 분들이 많으며,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대응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많은 분이 헌신적으로 활동하고 계신다"며 "시민들의 마음을 모아 감사의 뜻을 전하고 선한 영향력이 우리 사회에 확산될 수 있도록 안전상 후보자 추천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