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보건대 간호학부 졸업생, 후배 장학금 기탁
'잘 할 수 있SHU' 후배사랑 장학금, 3년 연속 진행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 간호학부(학부장 배소현) 졸업생들은 지난 5일 학위수여식과 더불어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졸업생들은 "간호학을 수련받는 과정이 힘들고 고달프기도 하지만 마치고 나면 간호전문 지식과 기술을 실천할 수 있어 자신감과 함께 뿌듯한 마음이 더 크다"며 "후배들이 자신의 꿈을 위해 끝까지 포기하지 않길 바라며 이러한 전통이 계속 이어지길 바란다"고 후배들에게 당부했다.
아울러 삼육보건대학교 간호학부에는 졸업을 앞둔 선배가 후배들의 학업생활을 격려하고 후배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십시일반 장학금을 모아 후배들에게 전달하는 '잘 할 수 있SHU' 장학사업을 실천하고 있다.
한편, 잘 할 수 있SHU 장학금은 선배들이 제안한 선발기준에 근거해 학업에 열의를 보이고 간호학생으로 모범을 보인 후배들을 직접 선발하여 장학금을 수여하는 제도로 첫 4년제로 졸업했던 2015학번 졸업생들의 소중한 마음으로부터 시작되어 현재까지 3년 연속 진행 중이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