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서울동부, 복조리 나눔
행복·건강기원, 지역주민 및 방문자 전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동부지부(본부장 이은희, 이하 건협 서울동부)는 지난 15~16일 이틀간 '행복과 건강기원의 복조리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복조리 걸기는 정월 초하루에 새로 장만한 조리를 벽에 걸고 한 해의 복을 기원하는 우리나라의 전통 세시 풍속이다.
아울러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지역주민들의 건강과 만복을 기원하고 새로운 소망을 가지자는 의미로 이번 행사를 진행했다.
한편, 한국건강관리협회는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 정부에서 보건 의료정책상 필요로 하는 각종 위탁사업,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사회공헌활동 등을 시행하고 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건협 서울동부지사 직원이 지역주민 및 검진 방문 고객에게 복조리를 나눠주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