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봉산 근린공원 정비사업,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훼손된 자연환경 복원, 자연 친화적 공원·도서관 등 조성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주민들에게 쾌적한 공간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시행한 '배봉산 근린공원 정비사업'이 '2020 대한민국 공공건축상'에서 공공건축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공공건축상은 우수 공공건축물을 조성하거나 개선하는데 기여한 발주자의 창조적인 노력과 성과를 발굴하고 공로를 격려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 구는 2017년 선농단 역사문화공원 조성사업 우수상 수상에 이어 이번에 두 번째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앞서 구는 배봉산을 많은 사람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힐링·문화 복합공간으로 만들고자 산 전체를 순환하는 무장애 숲길인 '배봉산 둘레길' 사업을 시작으로 군부대 이전지에서 발굴된 관방 유적과 훼손된 자연 환경을 복원한 '정상부 공원', 자연 친화적인 '숲속도서관' 등을 조성했다.
배봉산 근린공원은 군부대 이전 문제, 부지 및 사업비 확보 문제 등 조성과정에서 발생한 문제점을 지역주민, 유관기관, 토지소유자들 등과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면서 해결해 나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보행약자를 고려한 산책로와 역사체험 장소, 전 연령을 아우르는 문화시설을 조성해 구에 부족한 녹지휴식공간과 주민 커뮤니티 공간을 확충할 수 있었다.
한편 구 관계자는 "배봉산 근린공원 조성사업은 여러 관계자들과의 협업으로 완성될 수 있었기에 이번 수상이 더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배봉산을 사람과 자연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생태녹지공간으로 가꿔나가는 한편, 주민들의 참여와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는 공공건축 및 공간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2020 대한민국 공공건축상'에서 공공건축부문 우수상을 수상하고 유덕열 구청장과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