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은 멀리, 마음은 이웃과 가까이
이문2동, 추석맞이 물품 이웃들과 나눔
이문2동주민센터(동장 박성엽)는 지난달 24일 나눔이웃과 자원봉사캠프(캠프장 신연수), 희망복지위원회(위원장 허진호) 회원들과 모여 나눔 이웃과 저소득 1인 가구를 위한 추석 선물세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나눔 이웃과 회원들은 명절 전통 음식으로 구성된 추석선물 100세트를 홀로 명절을 보내야하는 1인 가구에게 코로나19 예방행동수칙에 따라 비대면으로 전달했다.
아울러 음식을 전달받은 홀몸 어르신은 "코로나로 인해 가족 간에 만남이 줄어 외롭게 명절을 보내나 했는데 송편과 식혜를 보니 추석이 실감 난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매년 이문2동 자원봉사캠프와 희망복지위원회는 저소득 계층을 위해 추석 명절 음식으로 전과 송편을 직접 만들어서 전달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직접 만들지 못했다. 이날 예년만큼 정성스럽게 준비하지 못했지만 나눔 이웃과 명절을 나누고 싶은 마음은 보름달처럼 더 크고 깊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문2동 박성엽 동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가운데도 이웃을 위해 정성스런 명절 음식을 준비한 자원봉사캠프 신연수 캠프장을 비롯한 회원님, 그리고 희망복지위원회 후원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면서 "예로부터 기쁨은 나누면 배가 되고 어려움은 나누면 반이 된다고 했다. 우리 모두가 어려울 때 나눔을 실천해 어려움을 이겨나가길 바라며, 이번 추석은 이웃의 정이 가득한 명절이 되길 빈다"고 말했다.
추석명절 음식꾸러미를 마련한 이문2동 신연수 자원봉사캠프장은 "전년도 명절에도 나눔을 가졌지만 음식을 받고 마냥 고마워하시는 어르신들을 보면서 용기를 얻는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한 것이라면 자그마한 나눔행사라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