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산 방지 위해 구청 구내식당 칸막이 설치
식사 중 발생할 수 있는 직원 간 감염병 전파 방지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구청 구내식당에 아크릴 재질의 투명 칸막이를 설치했다고 지난달 23일 밝혔다.
구는 마주보는 좌석 사이에 테이블 칸막이를 설치해 식사 중 발생할 수 있는 직원 간 감염병 전파를 막는다.
아울러 구내식당 배식 시 마스크 착용, 3교대 식사 시간 구분 등을 통해 식당에서 발생할 수 있는 직원 간 밀접 접촉을 최소화하고 있으며, 출입 시 손소독제 의무 사용, 주 1회 구내식당 전체 방역 실시 등 다양한 조치를 병행하고 있다.
한편 구 관계자는 "구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공직사회에서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을 방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동대문구청 구내식당에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칸막이를 설치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