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자원봉사 방역단, 주민 다중이용시설 386개소 방역
보건소 방역 기동반도 확대 운영, 어린이집·경로당·지하철역사 등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구는 13일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지역 자원봉사 방역단 봉사자 총 28명이 각 동의 버스정류장 331개소, 공원 41개소, 동주민센터 14개소 등 주민 다중이용시설 386개소를 방역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11일 구청에서 방역단을 대상으로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을 통해 방역단 운영방향, 작업자 안전관리 지침 및 주의사항, 방역장비 사용법 등을 설명했다.
또한 17일부터 보건소 방역 기동반도 확대 운영한다. 기존 4명에서 8명으로 인력을 늘려 어린이집, 유치원, 경로당, 지하철역사 등 취약시설 및 공공시설 484개소를 방역한다.
이에 앞서 5일과 10일 양일에 걸쳐 보건소 방역기동반은 구립청소년독서실, 공원, 버스차고지 등 41개소를 방역했다. 10일에는 서울시립대 기숙사 내부 및 공동사용 장소 등도 포함해 실시했다. 10일부터 11일까지 방역업체를 통해 전통시장 20개소(3,094점포)도 방역을 진행했다.
아울러 구는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빈틈없는 방역을 통해 '코로나19'를 철통방어한다.
한편 구 관계자는 "많은 사람이 모이는 버스정류장, 공원, 경로당, 어린이집, 동 주민센터, 학교 등을 구석구석 꼼꼼하게 방역·소독해 구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마을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용신동 주민센터에서 진행된 코로나19방역 현장 모습.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