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내 외국인 2만명 코로나19 안내 문자
한국어·영어·중국어 감염증 예방수칙·긴급 연락처 공지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 2만여 명에게도 긴급 안내 문자를 발송했다고 5일 밝혔다.
긴급 안내 문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 ▲증상 발생 시 긴급 연락처 등의 내용으로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의 이해를 돕고자 한국어, 영어, 중국어로 발송했다. 중국어 안내 문자 발송은 지역 내 거주 외국인 2만여 명 가운데 약 63%(1만 2천여 명)를 차지하는 중국인을 고려한 조치다.
아울러 구는 구청 종합민원실 및 동주민센터 민원실 근무 직원들에게 상시 마스크 착용, 주기적인 손소독제 사용을 권고하고, 민원실을 찾은 주민들에게도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더불어 구청과 동주민센터 내에 설치된 IPTV를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수칙을 중국어로도 안내하고 있다.
한편 구 관계자는 "감염증은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외국인을 비롯해 우리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의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적시에 관련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