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누리카드 발급 신청하세요"
9만원 지원, 취약계층 문화향유 기회 확대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사회적 배려 계층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통합문화이용권 '2020년 문화누리카드'를 발급한다.
통합문화이용권 '문화누리카드'는 문화생활에서 소외된 주민들이 보다 많은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돕는 '문화바우처' 사업의 하나다.
구는 2월 1일 온라인(www.mnuri.kr), 2월 3일 동주민센터를 통해 문화누리카드 신규 발급을 시작했다. 기존 이용자의 ARS 충전은 2월 1일부터 가능하다.
6세 이상(2014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의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에 한해 발급 신청이 가능하다.
특히, 올해 '문화누리카드' 지원금은 지난해보다 1만 원이 늘어난 1인당 9만 원으로, 사회적 배려 계층의 문화향유에 더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보다 자세한 '문화누리카드' 발급 및 이용방법은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www.mnuri.kr)를 통해 확인하거나 고객지원센터(1544-3412), 동별 문화누리카드 담당자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 관계자는 "문화누리카드가 사회적 배려 계층 주민들의 보다 알찬 문화생활 영위에 보탬이 되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주민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넓혀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