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인권선임교사 위한 안내서 활용 교육
육아종합지원센터, 현장에서 적용될 있도록 진행
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희정)는 지난달 31일 관내 아동인권선임교사를 대상으로 '아동인권선임교사를 위한 안내서 활용 교육'이 진행됐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개요, 인권, 훈육, 도서-영상 주제로 진행됐다.
아울러 이날 교육은 '아동인권선임교사를 위한 안내서2'를 어린이집 현장에서 잘 적용하여 아동인권선임교사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진행되었다. 관련 교육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https://ddmccic.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는 동대문구가 설치·지원하고 경희대학교가 운영하는 기관으로 동대문구 영유아의 바른 성장을 목표로 '미래가 기대되는 아이, 육아가 행복한 부모, 신뢰받는 선생님을 실현하는 육아지원 전문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