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문장애인복지관, 배우 노현희 홍보대사 위촉
복지관 각종 특화사업 홍보활동 참여 예정
동문장애인복지관(관장 이성복)은 3일 제39회 장애인의 날(매년 4월 20일)을 앞두고 배우 겸 가수 노현희를 동문장애인복지관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노현희 씨는 최근 동문장애인복지관 '동행' 콘서트에 초대가수로 참여하면서 인연을 맺었으며, 이번 위촉식을 시작으로 장애인의 권리실현을 위한 장애 인식개선 홍보와 동문장애인복지관의 각종 특화사업(시각장애인해외등반사업, 대그룹관계형성특수체육)을 알리기 위해 활발히 홍보활동에 참여 할 계획이다.
아울러 노현희 씨는 드라마 '대추나무 사랑 걸렸네'를 비롯하여 트로트 '미대 나오는 여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은 활동을 통해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으며, 현재 공연 및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한편 동문장애인복지관 홍보대사 노현희 씨는 "이렇게 영광스러운 위촉장을 주셔서 감사드리며, 장애인의 권리실현을 위해 더욱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동문장애인복지관 이성복 관장은 "노현희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통해 장애인의 사회적 인식도 더욱 높이고,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함게 어우러져 살아가는 살맛나는 세상을 만들어 가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