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맞이 구청 희망글판 새 단장
신영복 시인 시 구절 인용
'처음으로 하늘을 만나는 어린새처럼, 처음으로 땅을 밟는 새싹처럼'
동대문구가 지난달 25일 봄을 맞아 희망글판을 새로 선보였다. 구는 고 신영복 시인의 '처음처럼'시 구절을 인용해 문안을 선정했다.
구 관계자는 "구민들이 희망글판을 통해 새로운 기분으로 희망찬 봄을 맞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봄을 맞아 구청 정문 희망글판을 새 단장됐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