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순 열사 심정 되새기며 'Remember1919' 개최
학생들, 100년 전 기억위해 '나라사랑 만세운동 플래시몹' 펼쳐
100년 전 3·1운동을 기념해, 당시 주도적인 역할을 했던 학생의 역사를 재조명하고, 자라나는 미래 세대의 애국심을 고취하기 위해 동대문구가 1일 오후 2시 구청 광장에서청소년들과 함께하는 행사 'Remember 1919'를 개최했다.
오전 용두근린공원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식과 청계천 일대에서 '청계천 산책로 행진' 행사 이후 열린 이번 행사는 학생과 학부모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부에 거쳐 진행됐다.
먼저 1부 행사에서는 다함께 "대한독립만세" 삼창을 하며 100년 전 그날의 현장을 재현했다. 이어 아동·청소년 및 학부모 등 500여 명이 함께하는 나라사랑 만세운동 플래시몹(독도는 우리땅)도 펼쳐졌다.
또한 2부 행사에서는 청소년들의 역사지식을 알아보는 '도전! 3·1절 골든벨'을 진행해 3·1절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겨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구 관계자는 "3·1운동 당시 운동을 주도적으로 이끈 유관순 열사 역시 학생의 신분이였다"며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한 학생들도 학생의 본분을 다하면서 항상 나라를 소중하게 생각하는 마음을 갖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구청 광장에서 열린 'Remember 1919' 행사에서 청소년과 지역주민 500여 명이 나라사랑 만세운동 플래시몹(독도는 우리땅)을 하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