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두공원 '3·1운동' 100주년 맞아 재연
독립 정신 계승, '그날의 함성' 등 다양한 행사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민족 자주 독립을 위해 헌신한 선열들의 숭고한 나라 사랑 정신을 되새기고 독립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1919년 3월 1일 그날의 흐름을 그대로 재연한 3·1운동 100주년 기념식 '그날의 함성'을 구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3월 1일 오전 10시 용두근린공원에서 열리는 이날 행사에는 독립유공자 유족, 보훈단체장, 국가유공자와 구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독립선언서를 낭독하고 ▲만세삼창 등을 함께한다. 또한 이번 기념식에는 유관순 열사의 조카 유장부 씨를 비롯한 국가유공자 9명에게 '나라사랑유공자'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더불어 기념식에 이어 오전 11시부터는 동대문구 체육회 주최로 '청계천 산책로 행진'이 진행된다. 1,500여 명의 구민이 태극기를 들고 청계천 산책로를 함께 걸으며 100년 전 그날의 행진을 재연하고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갖는다.
아울러 구는 3·1운동 당시 주도적인 역할을 한 학생들의 역사를 재조명하고, 자라나는 미래 세대의 애국심을 고취하기 위해 청소년들과 함께하는 행사 'Remember 1919'도 진행한다. 오후 2시 구청 광장에서 진행되는 이 행사는 아동·청소년 및 학부모 등 500여 명이 함께하는 나라사랑 만세운동 플래시몹(독도는 우리땅)이 펼쳐지고, 청소년 사물놀이 동아리의 축하 공연도 열린다. 또한 청소년들의 역사지식을 알아보는 '도전! 3·1절 골든벨'도 진행해 3·1절의 의미를 심도 있게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와 함께 ▲독립운동 주제 영화 상영 ▲3·1운동 100주년 기념 명사특강 ▲'그날의 함성' 사진전 ▲태극기 거리 및 터널 조성 등 3·1운동을 보고 배우며 한 번 더 생각해 볼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구 관계자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립 운동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의미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하고자 고심했다"며, "구민과 함께하는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통해 지역의 역사의식도 높이고 구민 화합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