區, 실내에서 체험 가능한 교육프로그램 운영
제과제빵 체험, 조향사 체험, 영어스토리텔링 수업 등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연이어 발령되자 실내에서 활동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찾는 부모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동대문구가 실내에서 활동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부모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구는 아이들이 미세먼지를 피해 안전하게 실내에서 활동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용두어린이영어도서관, 서울한방진흥센터 등에서 운영한다.   
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와락'에서 토요직업체험 프로그램 '토요일토요일은 즐거워?토토즐'을 운영한다. 19일 10:00~12:00에는 황금돼지 모양 케이크를 만드는 제과제빵, 26일 10:00~12:00에는 석고방향제를 만드는 조향사 체험을 진행한다. 관내 초등학생(4학년 이상)~중학생 대상으로 센터 프로그램실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참여신청은 와락 홈페이지(warak.or.kr), 카카오톡플러스친구(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와락), 인스타그램계정(@ddm_warak)을 통해서 가능하며, 기타 사항은 전화(☎6238-2021)로 문의하면 된다.
더불어 서울한방진흥센터는 어린이집, 유치원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약재 퍼즐을 맞추고, 편백주머니를 만든 후 박물관을 관람하는 '내 친구 약초'를 23일과 30일 10:30~11:50에 1층 교육문화체험실에서 진행한다. 해당 프로그램은 어린이집, 유치원 선생님이 신청 가능하며(1팀당 24명 내외) 1인당 참가비는 3천원이다. 또한 초등학교 5~6학년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한의사에게 진로체험교육을 받고 한방핸드크림과 나만의 약재도감을 만든 후 박물관을 관람하는 '내가 만드는 약재도감'을 25일10:00~11:40에   진행한다. 학교 교사와 신청 가능하며(1팀당 28명 내외), 1인당 참가비는 3천원이다. 참여신청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 및 전화(☎070-4227-5085)로 가능하다.
아울러 용두어린이영어도서관에서는 교사와 아이들이 영어 도서를 함께 읽음으로써 아이들이 영어에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영어스토리텔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초등학생 10명 내외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Reading time은 매주 월·화 16:30~17:00에, 홀로 수업에 참여가 가능한 유아 10명 내외를 대상으로 하는 Story time은 수·목 16:30~17:00에 영어도서관 3층 이야기방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수업 시작 30분 전부터 도서관 3층 데스크에서 직접 신청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용두어린이영어도서관 블로그(blog.naver.com/yelc1959)에서 확인가능하며 문의는 전화(☎921-1959)로 가능하다.
한편 구 관계자는 "미세먼지로 외부활동의 제약이 많아지면서 겨울방학을 맞이한 아이들이 활동할 공간이 많이 부족하다. 겨울 방학 동안 아이들이 동대문구 곳곳에 위치한 도서관 및 센터의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하고 알찬 방학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에서 아이들이 석고방향제 만들기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