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신동, 자매결연지 직거래장터 개최
전북 부안군 백산면 생산된 물품 판매
용신동 주민센터(동장 이형관)와 용신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홍산)는 지난 12일 주민센터 앞 마당에서 자매결연지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장터에서는 용신동 자매결연지인 전북 부안군 백산면에서 생산된 품질 좋은 찹쌀, 울금, 작두콩차 등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여 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앞서 양 지역 주민자치위원회는 올해 자매결연 협약을 맺고, '백산면민의 날'과 '용신동민의 날' 기념행사에 상호 방문한 바 있으며, 직거래장터를 개최하는 등 교류활동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한편 용신동 주민자치위원회 김홍산 위원장은 "관내 주민들이 자매결연지의 우수한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