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과 참사랑 실천의 계기로 삼겠습니다"
박상종 회장, 자랑스런 한국인 나눔부문 대상 수상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 박상종 회장은 12일 한국언론인연합회에서 주관한 '제18회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나눔부문)'을 수상했다.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은 한국언론인연합회에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등 각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으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인 개인이나 단체에 수여하는 상.
앞서 박 회장은 제기동 소재 서울약령시에서 동명약업사와 동명허브를 창업, 성실한 사업가로 또 따뜻한 봉사자로서의 삶으로 일관했다.
30여 년 전부터 주변 어려운 이웃과 춘천 나눔의 동산에 쌀 등 생필품을 전달하는 것을 시작으로 나눔과 봉사활동을 시작해 2001년 서울약령시협회 회장에 선임되어 3번 연임하는 동안 약 1만여 명의 의료취약계층 시민들에게 한방 무료로 진료와 투약을 실행함으로써 보제원의 구휼정신을 구현하고,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 가정 학생에게는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소외계층을 돕는 일에 앞장서는 한편 서울약령시 발전에도 큰 족적을 남긴 인물이다.
특히 2017년부터는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 회장으로 선임되면서 저소득 소외계층에 관심을 갖고 생계비, 의료비, 장학금 지원 등 폭넓은 지역사회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밖에도 그는 서울태평라이온스 회장,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 서울동대문구협의회장 재임 시에도 불우한 이웃과 소외계층에 남다른 관심을 갖고 사회적 약자를 도와, 사심 없는 박 회장의 나눔과 봉사활동, 탁월한 리더십과 추진력에 대해 주변의 칭송이 자자해 왔다.
한편 이번 수상에 박상종 회장은 "조그마한 나눔이었는데 이렇게 영예로운 상을 받게 되어 부끄럽고 송구스럽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부족했던 점을 되돌아보는 계기로 삼아 앞으로도 진정한 나눔과 참사랑을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 박상종 회장이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나눔부문)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