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HD 자녀의 건강한 양육방법' 강좌 22일 개최
ADHD 올바른 치료법·ADHD 자녀 키우는 방법 강의
대한소아청소년정신의학회의 발표에 따르면, 국내 ADHD 잠재 환자 수는 소아에서 약 36만 명, 청소년은 약 20만 명, 성인은 약 150만명 정도로 추산된다.
ADHD(주의력 결핍 및 과잉 행동 장애)는 발병 후 청소년기를 거쳐 성인까지 증상과 기능 장애가 지속되기 때문에 조기 발견과 치료가 중요하다.
이에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오는 22일 오후 6시 홍릉문화복지센터 4층 교육장에서 'ADHD 자녀의 건강한 양육방법' 강좌를 개최한다.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김지순 힐링유의원 원장을 초빙해 ▲ADHD 아동의 이해 ▲ADHD의 올바른 치료 방법 ▲ADHD 자녀의 건강한 양육방법 등을 강의한다.
21일 오후 5시까지 선착순으로 30명의 신청을 받으며, 구민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참석을 원하는 구민은 동대문구정신건강복지센터에 전화(☎963-1621)로 신청하면 된다.
아울러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이번 강좌를 통해, 참석자들이 정신건강에 대해 올바로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동시에 부모와 자녀가 함께 정신적으로 한 단계 더 성장하는 데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신건강복지센터는 관계자는 "청소년기 아이들의 이상 행동을 사춘기의 반항 정도로 생각해 문제가 있어도 가벼이 넘기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강좌가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스스로의 정신건강을 살펴보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대문구정신건강복지센터는 매년 관내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정서인지행동평가를 실시해, 평가 결과 고위험군으로 분류된 모든 학생에게 심층 상담을 실시한다. 더불어 심층 상담 시 우울감이 있는 학생, 산만하고 충동적인 학생, 자살을 생각하는 학생에게는 개별 사례관리, 의료기관 연계, 치료비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ADHD 진단을 받은 학생 및 부모를 위한 프로그램도 매월 1회 진행하고 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