區, 2019년 상반기 공공근로사업 160명 선발
시간급 8,350원, 오는 30일까지 참여자 신청
동대문구가 이달 12일부터 30일까지 '2019년 상반기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분야는 정보화추진사업, 공공서비스지원사업, 환경정비사업 등 3개 분야이며 총 160명을 선발한다.
신청자격은 사업개시일 현재 근로능력이 있는 만 18세 이상 동대문구민으로 ▲가구 소득이 기준중위소득 65% 이하인 사람 ▲가족 합산 재산이 2억원 이하인 사람 ▲실업자 또는 정기 소득이 없는 일용근로자로 구직 등록을 한 사람 ▲행정기관 또는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노숙인임이 증명된 사람이다.
단, 국민기초생활보장법상의 생계급여 수급권자, 실업급여 수급자, 최근 2년간 2회 이상 공공일자리사업 참여자,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등은 참여 신청이 불가하다.
구는 신청서 접수 마감 후 심사를 거쳐 최종 참여자를 선발하고, 12월 31일 결과를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참여자들은 2019년 1월 10일부터 6월 30일까지 근무한다. 근무시간은 1일 6시간 이내, 주 5일 근무가 원칙이며, 급여는 2019년 최저임금(시간급 8,350원)이 적용된다. 단, 만 65세 이상 참여자는 안전을 위해 1일 3시간 또는 4시간만 근무 가능하다.
사업이 진행되는 동안 참여자를 대상으로 ▲취업 상담 ▲취업박람회 참여 ▲직업 훈련 연계 ▲안전·노동 교육 등의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아울러 이번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접수기간 중 동대문구청 1층 종합민원실 내 일자리센터에서 구직등록필증을 발급 받은 후, 구직등록필증과 신분증, 건강보험증 사본, 가점대상 증빙서류 등 필요 서류를 구비하여 주소지 동주민센터에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대문구청 인터넷 홈페이지(www.ddm.go.kr) 고시공고에 게시된 내용을 확인하거나 구청 일자리창출과(☎2127-4973)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천정희 일자리창출과장은 "본 사업을 통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이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늘려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남훈 기자
hub@ddmnews.com

사진-'공공일자리사업 참여자 안전·노동 교육'에서 유덕열 구청장이 참여자들에게 안전하게 근무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