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보건대, '한 낮의 건강한 카페' 운영
채식식단 건강밥상, 학생 600여 명 함께 나눠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는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24일 한낮의 건강한 카페라는 타이틀로 건강밥상을 학생 600여 명과 함께 나눴다.
'국민의 건강이 곧 국가의 경쟁력' 이라는 모티브를 기반으로 기획한 이번 프로그램들은 채식의 좋은 점을 소개하며 교수와 학생이 또는 학생들끼리 서로 정을 나누며 건강한 생활습관형성을 돕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대학의 H관 앞마당에서 600여 명의 학생이 채식식단으로 된 점심식사를 제공받았다.
더불어 건강밥상교실에 참여한 간호학과 강소영 학생은 "채식으로도 영양가 있고 다양한 맛의 음식을 맛 볼 수 있어 좋았다"며 "이런 기회에 친구들과 우정도 돈독히 할 수 있어 학교에서 이런 자리를 계속해서 만들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김성민 인성교육원장은 "오늘만은 인스턴트가 아닌 가장 건강한 밥상을 여러분을 위해 준비했다"며 "이 시간만큼은 일상에서 쌓인 스트레스를 모두 날려버리고 학우들과 교수님과 더불어 즐기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삼육보건대학교는 식생활 개선 및 아침밥 먹기 운동을 통하여 학생들이 올바른 건강생활습관을 형성하고 각종 현대적 질환을 미리 예방하여 만성 질환의 위험으로부터 벗어나도록 하며 신체적, 정신적 삶의 질을 높여 행복한 삶을 영위토록 교육하여 건강한 삶을 영위하고 건전하고 긍정적인 보건 분야의 전문가를 배출하는 보건대학으로써의 책무를 하고 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삼육보건대에서 운영한 '한 낮의 건강한 카페' 모습.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