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좋은 정치 펼치겠습니다"
상시적 법안 심사·처리로 개혁입법 속도 낼 것
Q. 먼저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장에 당선된 것에 축하드린다. 먼저 지역 주민들께 감사 인사 부탁드린다.
A. 감사합니다. 동대문구민 여러분의 지지와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동대문구민 여러분께서 오늘의 민병두를 있게 했습니다. 저를 아껴주신 우리 구민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는 국회의원 민병두가 되겠습니다.

Q. 국회 정무위원회는 어떤 일을 하는 곳인가?
A. 정무위원회는 국민들의 삶을 책임지는 민생의 보루입니다. 최근에 경제적으로 현안이 되고 있는 대부분의 입법이 다뤄지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정무위원회는 국정을 총괄하는 국무총리실을 감독하고, 국가에 대한 자부심을 고취하는 국가보훈처, 국민권익위원회를 감사하는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금융정책과 감독기구인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공정경제를 책임지고 있는 공정거래위원회는 정무위원회에서도 가장 주목받는 소관기관입니다. 대한민국 금융정책의 방향을 정하고, 금융당국이 법과 제도에 따라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있는지 감독하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혁신성장을 위한 규제혁신에 앞장서고 있으며, 최저임금 인상과 관련된 보완대책 등 국민 생활과 직결된 민생개혁입법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제가 며칠 전 국회 본회의에서 정무위원장으로 선출된 후에 인사말에서 밝힌 것처럼, 정무위원회는 혁신성장과 공정경제, 재벌개혁을 위한 개혁입법의 속도전을 펼칠 것입니다.

Q. 정무위원회 위원장 자리에 앉기까지 정무위원회 활동을 많이 하신 것으로 알고 있다. 구체적으로 어떤 일들을 하셨고, 이제 위원장으로써 어떤 일들을 추진하려 하는지.
A. 많은 분들이 정무위원회 활동과 관련한 저의 전문성과 역량을 평가해주신 덕분에 국회 정무위원장에 선출되었습니다. 2012년 가맹사업법, 하도급법 제정 수준의 개정을 주도해오면서 재벌개혁을 위한 활동과 민생경제, 갑을관계 정상화 등 관련 입법 활동을 벌여온 결과입니다. 앞으로는 재벌개혁과 혁신성장, 나아가 규제 혁신과 금융개혁을 통해 중소기업과 벤처 창업 등 자금이 필요한 곳에 적시에 자금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하겠습니다. 또한 소비자 보호도 갈수록 중요한 의제로 부상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하여 여야 의원님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최근에는 정무위원회와 운영과 관련하여 여야 간사 의원들과 많은 대화를 나누고 있습니다. 국회의원은 법을 만드는 사람들이며, 입법 성과로 뽑아주신 국민에 대한 책임을 다해야 합니다. 그런데 그동안 국회는 국민들이 기대하는 것만큼 충분한 입법 성과를 보여주지 못했습니다. 국회에 처리해야 할 법률안이 쌓이면 국민들의 시름도 늘어날 수밖에 없습니다. 혁신성장을 해야 하는데, 관련된 법이 미비하여 창업가와 기업들이 새로운 도전에 나서지 못하는 상황은 대단히 안타까운 일입니다. 경제가 어려운데 국회가 민생 관련 개혁입법을 미루는 것은 직무유기입니다. 정무위원회가 개혁입법을 모범을 보여드릴 것입니다. 여야 의원들과 협의해서 상시적으로 법안을 심사하고 처리해서 개혁입법의 속도를 낼 것입니다.

Q. 상임위원회 활동 외에 관내 어떤 일들을 추진하고 있는지.
A. 최근 안평 초등학교가 '아이들이 놀러 오는 놀이터 만들기'사업에 선정되었습니다. 이를 계기로 관내 모든 학교가 함께 걸을 수 있는 학교가 될 수 있도록 추진하려 합니다. 그리고 관내 고등학교 유치, 장안동 LPG 충전소 이전, 면목선, 장안동 물류센터 문제 등 지역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관계부처 등과 협의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항상 동대문을 살고 싶은 도시, 희망도시로 변화하기 위해 사소한 것부터 실천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Q. 마지막으로 구민들께 하고 싶으신 말씀은?
A. 저를 믿고 지지해주시는 구민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국민을 위한 좋은 정치를 펼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대곤 기자
hub@ddmnews.com


사진설명-국회 정무위원장으로 당선된 민병두 국회의원(동대문 을)
 
  자치행정 | 교육 | 경제 | 사회 | 문화 | 정치 | 지역 | 단체 | 인물 | 사설 | 기획 | 기고 | HOME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126(용두동) 대원빌딩 5층 | 전화 02-957-0114(代) | 팩스 02-959-1183
Copyright 2003 동대문신문.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 hub@ddmnews.com